이오스블랙, 개인키 입력 유도해 암호화폐 탈취하는 '피싱 사이트' 주의 당부

이오스블랙을 사칭하며 유사 홈페이지를 개설하여 개인키 입력을 유도하고 있는 피싱 사이트

[세계파이낸스=이경하 기자] EOSIO 멀티버스 이오스블랙(eosBLACK)이 자사의 공식 홈페이지와 유사한 사이트를 개설한 뒤 개인 지갑키를 편취해 암호화폐 탈취를 시도하는 피싱 사이트가 활개를 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11일 당부했다.

이 피싱 사이트는 최근 급상승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블랙(BLACK) 인기에 편승해 교묘하게 투자자들 심리를 이용한 것으로, 이오스블랙 공식 홈페이지와 유사하게 제작된 피싱 사이트를 통해서 유입된 이오스(EOS) 홀더들이 블랙토큰 수령 신청 클릭 시 개인 프라이빗키(Private Key)를 입력하도록 유도, 편취한 키를 이용해 지갑에 있는 모든 암호화폐를 탈취하는 방식이다.

서울 강서구에 사는 김 모(남)씨는 “최근 이벤트를 신청하면 블랙 토큰을 준다는 메시지를 받고 사이트에 접속해보니 개인 프라이빗키를 요구해서 순간 망설였다며 지금 생각해보면 아직도 가슴이 떨린다”고 말했다.

김 씨는 “이런 피싱 사이트를 이용하다 피해를 입으면 보상을 받기가 어려운 것으로 알고 있다”며 “다른 투자자들도 알 수 있도록 이런 사례들이 널리 알려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처럼 피싱 사이트가 활개를 치는 것은 비교적 특별한 개발 지식 없이도 쉽게 개발이 가능하다는 점과 이오스블랙과 같이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코인을 미끼로 투자자들이 무료로 보상을 받고자 하는 심리를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오스블랙 관계자는 “이오스블랙은 어떠한 경우에서도 홀더들에게 개인 지갑키를 물어보거나 요청하지 않는다”며 “그런 것을 요구하는 곳은 피싱사이트이니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lgh0811@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