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대한용접접합학회 추계학술대회'서 관련 논문 170편 발표

 

[세계파이낸스=신유경 기자] 대한용접접합학회(회장 장웅성, 산업통상자원 R&D 전략기획단) 추계학술발표대회가 지난 16~17일 HICO(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500여 명의 산학연 관계자가 참가했는데, 역대 개최된 대한용접접합학회의 학술대회 중 가장 많은 참가자를 기록했다고 대회관계자가 설명했다.

이틀간에 걸쳐 진행된 학술대회에서는 기술사 포럼 등 8개 특별세션을 비롯해 용접 접합 분야 170편 논문이 각 주제별로 발표됐다.또 뿌리산업 분야 PD 김희국 박사는 초청 강연회를 통해 산업통산자원부에서 추진하는 제조혁신 기반인 NEXT 뿌리기술개발 사업 관련 대형 R&D 사업에 대한 정부의 새로운 뿌리산업 기술 동향을 소개했다.

학술대회와 함께 2018년도 36차 정기총회도 동시에 열렸다. 장웅성 회장은 총회 인사말에서 "지속 가능한 성장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차세대 플랫폼 HUB를 수립해 연결(Connection)과 협업(Collaboration)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Creation)할 수 있는 3C운동을 통해 다양한 의견이 수렴되고 관련 분야의 많은 전문가가 참여하는 미래지향적인 전문 학회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해당 총회를 통해 2019년도 신임회장으로 백응률 영남대 교수를, 수석부회장에 김종도 한국해양대 교수를 선출했으며, 김재웅 영남대 교수에게 학술상을 수여하고 강정윤 부산대 석좌교수와 이계영 현대제철 부사장에게 공로상을 수여했다.

한편 전문학술단체인 대한용접접합학회는 학술세미나, 전문도서발간, 용접전문기술자교육, 학술지발행 등 다양한 학술 활동을 통해 학회 특성에 맞는 플랫폼 기능 강화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 포스코와 함께 저온용 고Mn강 용접재료의 ISO표준화 제정을 위한 국가표준기술력향상사업 과제 수행과 국가기술표준원의 표준개발협력기관(COSD)으로 KS표준 정비와 ISO국제표준의 부합화 작업도 수행하고 있다.

vanille@segye.com

ⓒ 세계비즈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