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AI 부동산 권리분석 서비스' 개발…11일부터 시범운영

 


[세계파이낸스=이상현 기자] 부동산 온·오프라인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은 ㈜SK C&C· 법무법인 한결과 함께 개발한 'AI 부동산 권리분석 서비스'를 시범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부동산 권리분석은 부동산 거래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들을 사전에 예방하기위해 등기부등본과 건축물 대장상의 사실 및 권리관계 등을 분석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에 개발된 'AI 부동산 권리분석 서비스'는 다방 파트너 공인중개사라면 별도 비용 없이 이용할 수 있으며 △안전 △안전장치 필요 △위험 △위험 현실화 등 4개 등급으로 표시된다.

일반 고객의 경우 부동산 거래시 다방 파트너 공인중개사에게 요청하면 권리분석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박성민 다방 사업본부장은 "이번 권리분석 서비스는 공인중개사들의 편의성을 높여 부동산에 방문한 고객들에게 더욱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다방은 이 서비스를 시작으로 안전한 부동산 거래 생태계 조성을 위한 혁신적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ishsy@segyefn.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