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션 케어플러스, 뇌병변장애 전문의류 '베터베이직' 판매

사진=옥션 케어플러스
[세계파이낸스=유은정 기자]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옥션 케어플러스는 국내 오픈마켓 최초로 뇌병변-발달장애인을 위한 의류 '베터베이직'을 선보이고 기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베터베이직은 뇌병변 장애아동 어머니인 박주현 대표가 만든 장애인 전문의류다. 몸에 강직이 심해 옷을 입히기 힘들고 배에 구멍을 내 위루관으로 밥을 먹는 뇌병변 딸을 위해 3년간 배운 의류 수선을 바탕으로 직접 디자인하고 제작했다.

뇌병변 장애인, 발달장애인의 신체적 특성을 고려해 입기도, 입혀주기에도 편한 디자인을 고안했고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도록 부드러운 모달 소재의 의류를 선보인다. 이번 옥션 행사에서는 비장애인들도 입을 수 있는 유니버설디자인으로 라인업을 확대했다.

옥션은 이달 말까지 베터베이직 언더웨어, 레깅스, 원피스, 스카프 등 의류-악세사리 20여종을 10% 할인 가격에 판매한다.

또한 베터베이직 입점과 오는 20일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베터베이직 응원 및 기부 이벤트를 진행한다. 내달 31일까지는 베터베이직 의류가 판매될 때마다 동일 상품 1개를 옥션 회원참여형 사회공헌 기금인 '나눔쇼핑' 기금을 통해 뇌병변 장애아동에게 지원한다.

장애인 여고생의 일상 콘텐츠를 연재하는 유튜버 굴러라구르님이 베터베이직 상품을 소개하는 이베이코리아 유튜브 채널 영상에 오는 20일까지 응원 댓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베터베이직 스카프를 증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옥션에서 베터베이직 또는 케어플러스를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홍윤희 이베이코리아 커뮤니케이션부문 이사는 "베터베이직 디자인은 장애아들에게도 좋지만 비장애인들에게도 유용한 유니버설 디자인"이라며 "장애인에게 편하면 모두에게 편한 디자인인 유니버설디자인 상품 확대를 통해 장애인 소비자의 쇼핑 선택권 확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박주현 베터베이직 대표는 "뇌병변, 발달장애아뿐 아니라 그 가족이나 비장애인들도 함께 입을 수 있는 의류를 만들고자 했다"며 "옥션 케어플러스를 통해 장애인 의류는 물론 전문용품이 필요하다는 점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viayou@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