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칭따오, 맥주 신제품 출시…특징은?

하이트진로, "청정맥주 '테라'로 시장 주도권 잡겠다"
칭따오, "생맥주를 언제 어디서나 즐기자"…'퓨어 드래프트'

하이트진로 신제품 '테라'. 사진=하이트진로
[세계파이낸스=유은정 기자] 하이트진로와 칭따오가 맥주 신제품을 내놓고 고객 입맛 잡기에 나섰다.

하이트진로와 칭따오는 13일 각각 맥주 신제품 기자간담회와 시음회를 열고 신제품을 소개했다.

하이트진로는 청정, 자연주의를 표방한 신제품을 출시했다. 칭따오는 생생한 생맥주를 쉽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콘셉트의 맥주를 내놓았다.

하이트진로, 6년 만에 신제품…호주 청정맥아·리얼탄산 100%

우선 하이트진로가 오는 21일 출시하는 '테라(TERRA)'는 청정라거를 표방하며 호주 골든트라이앵글(AGT)의 맥아를 100% 사용해 원료부터 차별화했다.

골든트라이앵글 지역은 호주 내에서도 깨끗한 공기, 풍부한 수자원, 보리 생육에 최적의 일조량과 강수량으로 유명하고 비옥한 검은 토양(Black Soil)이 특징이다. '테라'라는 브랜드 네임 역시 골든트라이앵글 지역의 이미지와 청정, 자연주의를 온전히 반영해 결정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한 테라는 발효 공정에서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리얼 탄산만을 100% 담았다. 이를 위해 하이트진로는 리얼탄산을 별도로 저장하는 기술과 장비를 새롭게 도입했다.

패키지 역시 갈색 맥주병에 담겨 있던 기존 맥주와 다르다. 청정라거 콘셉트를 잘 표현하는 '그린'을 브랜드 컬러로 결정하고 모든 패키지에 적용했다. 특히 병 어깨 부분에 토네이도 모양의 양음각 패턴을 적용해 휘몰아치는 라거의 청량감을 시각화했다.

하이트진로는 6년 만에 내놓은 새로운 맥주 브랜드로 맥주 시장 탈환에 나서겠다는 포부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이번 신제품은 원료, 공법부터 패키지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분을 완전히 차별화했으며 청정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를 채워줄 수 있는 고품질의 대한민국 대표 맥주로 당당히 인정받을 수 있도록 소비자들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청정라거-테라'는 오는 21일 첫 출고 이후 전국 대형마트, 편의점 등 가정 채널과 음식점, 유흥업소 등 유흥 채널에서 동시 판매될 예정이다. 출고가격은 기존 맥주와 동일하고 알코올 도수는 4.6%다.

칭따오, 간편하게 즐기는 생맥주 콘셉트 '퓨어 드래프트'
칭따오 퓨어 드래프트(생). 사진=칭따오

칭따오(TSINGTAO)는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생맥주의 신선하고 깨끗한 맛을 즐기는 콘셉트의 '칭따오 퓨어 드래프트(생)'을 선보였다.

칭따오 퓨어 드래프트(생)은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부드럽고 신선한 생맥주 그대로 병입한 제품으로 기존 칭따오 순생의 리뉴얼 버전이다.

칭따오에 따르면 맥주의 일반적인 제조 방식과 달리 비열 처리로 본연의 맛은 살리고 멤브레인 여과 기술로 불순물을 제거해 갓 생산된 맥주의 신선함과 부드러움을 보존했다.

리뉴얼된 패키지는 청량한 느낌을 주는 녹색과 흰색을 사용해 맑고 깨끗한 이미지를 시각화했다.

수입주류 전문 유통 기업 비어케이 관계자는 "국내 소비자들이 갓 생산된 생맥주의 부드러움과 신선함을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칭따오 퓨어 드래프트(생) 판매를 시작했다"며 "지난해 칭따오 위트비어·스타우트를 국내에 선보인 데 이어 칭따오 퓨어 드래프트(생)까지 더해 새롭고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viayou@segyefn.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