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사회적기업 6곳에 지원금 1억 전달

사진=국민은행

[세계파이낸스=오현승 기자] 국민은행은 지난 2일 서울 마포구 한국 YMCA전국연맹 회의실에서 사회적 기업 6곳에 지원금 총 1억원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위즈온협동조합, (주)제주생태관광, (주)온아시아, 협동조합시흥효도회, 문화세상고리협동조합, (주)케이앤아츠 등 6개 기업으로, 지역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회혁신 활동과 지속적 고용창출 및 자생력 강화 노력을 인정받은 곳이다.

국민은행은 지난 2016년부터 '사회적 경제활성화를 위한 사회혁신 프로젝트'를 통해 총 3억 원을 사회적 기업에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은행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사회적경제활성화지원센터와 함께 공모를 통해 지원 대상 기업들을 선정한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환주 국민은행 개인고객그룹 대표, 송남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본부장, 김완배 사회적경제활성화지원센터 이사장 및 6곳의 사회적기업 임직원이 참석했다.

hsoh@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